지하철 공뎍역(5,6호선) 5번출구로 나와 조금 걸어가니 대뜸 족발집이 보이고 그 뒤로 한 무리의 족발 가게들이 밀집해 있다. 7시를 막넘은 시간 사람들이 우글우글 첫인 오향족발에 자리가 없다.

다음집은 궁중족발. 뭐 아는 데라고 두 군데 밖에 없으니 자리가 있으면 그냥 앉는다. 가격이 올라서 대자 18,000원, 소자 15,000원.

족발은 기다리는 시간이 없어서 좋다. 이미 조리된 족발을 바로 썰어서 내오니까. 날도 더운데 불 앞에 고기를 구워먹는 수고를 하지 않아도 되구. 말랑말랑 젤라틴이 가득한 껍질을 먹는 맛도 좋다. 요즘은 몸이 원한다니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 반찬이다. 상추 대신에 배추속을 준다. 뭐 평범한 찬에 평범한 맛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은 말랑말랑한 족발이 대세인가보다. 족발을 처음 장충동에서 먹었을 때는 차고 약간은 팍팍하면서 껍질은 쫀쫀한 그런 족발이었는데... 장충동을 안 가본지가 수년이 지났네. 이곳도 역시 말랑한 맛을 준다. 고기도 부드럽구, 껍질은 좀 질겅거리는 맛이 있지만 괜찮다. 친구도 만족한다. 개인적으로 남대문 족발보다는 맛있다. 낙원동에 비하면 그쪽이 낫지만... 가격 대비 만족도는 굿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교적 양도 많은 편이다. 물론 함께 나온 순대를 먹기는 했지만서두 뼈까지 말라먹는 일은 생기지 않았다. 사실 고기도 조금 남겼다. 친구녀석이 생각보다 족발을 못먹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 새우젓이 제법 맛이 좋다. 고추가루를 풀어 매콤한 것이 족발을 더 맛나게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함께 주는 순대인데 잡채순대 맛이야 뭐 거기서 거기다. 서비스로 나오는 것으로 다 먹고 더 달라면 주기는 하는데 일부러 그러는 것인지 바빠서 그러는 것인지 두 번 먹기가 힘들다. 몇번을 부르고 불러 한 접시 더 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서비스로 나오는 술국. 순대랑 건더기가 약간 들어있다. 국물맛은 좋은 편이다. 이놈도 달라면 더주거나 다시 끓여주기도 하는데 그게 또 어려운 일이다. 바쁜건지 안해주는건지...



일단 가격대비 음식의 만족도는 높다. 하지만 워낙에 유명한 곳인지 7시만 넘으면 사람들이 끊임없이 들고 나서 최초 음식 주문 이후 술이나 추가 주문하는 것외에는 온전한 서비스를 받기가 어렵다는 거... 그냥 그러려니 하고 먹는 게 낫다.

또 한 가지 문제점은 사람이 너무 많아서 대화가 안된다는 거. 그래도 옆자리는 귀가 그리 뚫려 있으니 어느 정도 말이 통하는데 건너편 자리의 상대와는 얼굴을 가까이 하고서야 그나마 대화가 된다. 여기는 그저 족발이나 실컷 먹으러 올 것이지 술마시며 이런저런 얘기할 곳은 안되는 듯. 모르지, 아예 일찍 가거나 아주 늦게 가서 사람이 덜할 때 마시면 될지도. 아니면 바깥 자리가 그나마 이야기라도 하면서 음식을 먹을 만하다. 가게안은 너무 시끄럽다.

아마도 이야기 하면서 족발에 소주 마시러 다시 가게 될 것 같지는 않구, 걍 냅다 먹기만 하러는 갈 것 같습니다. 1차로 배채우면서 소주 마시기론 쵝오~! 흠... 아니면 집에 가는 길에 포장해가는 것도 좋겠다. 포장도 같은 가격이며, 배추랑 순대, 양념장도 준다. 단 순대국은 안준다. 웬만한 주문 족발보다는 훨 낫다.





Posted by 미동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08.07.09 23:4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순대도 그렇고.. 양이 엄청나네요.
    • 2008.07.10 15: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싸고 푸짐한 맛에 가는 곳이랍니다~ ^^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44)
여행이야기 (98)
맛있는 이야기 (61)
Article (7)
영화이야기 (9)
그리고 못다한 이야기 (9)
어쩐지 인연이 짧다 (0)
사진으로 말하기 (14)
원미동이 만난 사람들 (11)
스타포토 (173)
레이싱모델 (17)
음악다방 (25)
원미동박물관 (6)
이러고산다 (14)

패션벨트-어머샵
무료배송/남녀캐쥬얼벨트/가죽벨트/정장벨트/메쉬/에나멜/벨트/나토벨트시계
OMOSHOP

 

공지사항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