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 말하기

여주 5일장, 2010년 11월 20일 지난 토요일(20일) 여주장엘 다녀왔다. 언젠가 불쑥 장터를 다녀보고 싶다는 생각에, 그 생각만 가지고 있다가는 이제서야 가보게 되었다. 거의 1년이 지난 것 같다. 그 생각이 이렇게 행동으로 옮겨진 게. 여주장은 경기에서 두번째 가는 장터라고 한다. 제일 큰장은 성남 모란장이라고 하는데... 정확하진 않다. 그냥 서핑하다 얼핏 본 것이기에. 모란장은 오래전, 2001년이나 02년에 쯤에 간 기억이 있다. 지금에 와서 생각해보면 모란장은 장터가 넓었고, 여주장은 길었다. 강남 터미널에서 여주까지의 거리는 생각보다 멀었다. 영동고속도로가 여기저기 공사중이라 두 시간은 더 걸린 듯하다. 터미널에서 일반고속을 타면 편도 경비는 5,200원이다. 여주터미널에서 군청 방향으로 10분이나 걸을까. '여주 중앙로 문.. 더보기
가을은 코스모스로 기억되는가 더보기
돈나물에도 꽃은 피고... 아마도 '돌나물'이 표준어인 듯한 돈나물... 이젠 세어서 나물로 무쳐 먹기엔 별로일 것 같다. 새로 산 렌즈를 시험하느라 카메라를 들고 이리저리 마당을 돌아댕기다 무심코 셔터를 눌렀는데, 그렇게 뜯어먹고도 남은 자리엔 여전히 돈나물이 가득했다. 어라! 당연한 일이겠지만, 돈나물에도 꽃이 피네? 생각지도 못한 돈나물꽃을 보니 신기하기도... 반갑기도... 재밌기도... 귀엽기도... 하다. 꽃을 좋아하시는 엄만, 일부러 심지도 않았는데, 이렇게 이름도 모르는 꽃이 피니 참 좋아하신다. 이렇게 무리를 지어 핀 꽃은 외로워보이지 않아서 더 좋다. 홀로 핀 꽃도 주위에 친구가 만발하니... 거미줄은 좀 거슬리지만... 아, 새로 산 렌즈는 초점 맞추기가 너무 어려운 걸... 500미리 국산 반사렌즈에 완전 수.. 더보기
호미곶 일출 더보기
밤의 도로에는 광선충이 질주하고... 더보기
서울억새축제... 미리 가본 하늘공원 더보기
꽃들... 이른 추석. 2008. 더보기
간월재 억새와의 만남 - 여름을 보내고 가을을 맞이하다 울주 간월재에서 2008. 08.29.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