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 말하기

영차 영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차 영차...
내가 어디로 가는지
어디로 가야 하는지 모르겠지만
그곳에는 아늑한 보금자리가 있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으로 말하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는 여자다  (0) 2008.08.16
2008. 8. 10. 집 앞의 하늘, 파란 하늘  (0) 2008.08.10
출근길에 본 닮고싶은 그의 표정  (0) 2008.01.19
거미, 집을 보수하다  (0) 2007.10.01
영차 영차...  (0) 2007.09.29
추석, 보름달 그리고 아내  (0) 2007.0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