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 말하기

영차 영차...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차 영차...
내가 어디로 가는지
어디로 가야 하는지 모르겠지만
그곳에는 아늑한 보금자리가 있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응형

'사진으로 말하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는 여자다  (0) 2008.08.16
2008. 8. 10. 집 앞의 하늘, 파란 하늘  (0) 2008.08.10
출근길에 본 닮고싶은 그의 표정  (0) 2008.01.19
거미, 집을 보수하다  (0) 2007.10.01
영차 영차...  (0) 2007.09.29
추석, 보름달 그리고 아내  (0) 2007.0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