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수애 요즘 이준익 감독의 [님은 먼곳에]로 주목을 받고 있는 수애 더보기
[마포] 말랑말랑 공덕시장 궁중족발 지하철 공뎍역(5,6호선) 5번출구로 나와 조금 걸어가니 대뜸 족발집이 보이고 그 뒤로 한 무리의 족발 가게들이 밀집해 있다. 7시를 막넘은 시간 사람들이 우글우글 첫인 오향족발에 자리가 없다. 다음집은 궁중족발. 뭐 아는 데라고 두 군데 밖에 없으니 자리가 있으면 그냥 앉는다. 가격이 올라서 대자 18,000원, 소자 15,000원. 족발은 기다리는 시간이 없어서 좋다. 이미 조리된 족발을 바로 썰어서 내오니까. 날도 더운데 불 앞에 고기를 구워먹는 수고를 하지 않아도 되구. 말랑말랑 젤라틴이 가득한 껍질을 먹는 맛도 좋다. 요즘은 몸이 원한다니깐. 기본 반찬이다. 상추 대신에 배추속을 준다. 뭐 평범한 찬에 평범한 맛이다. 요즘은 말랑말랑한 족발이 대세인가보다. 족발을 처음 장충동에서 먹었을 때는 차.. 더보기
소녀시대 - 넥슨 소녀시대가 넥슨 모델이 되었다구.... 닭고기에 핸드폰에 PMP에... 잘 나가는군... 뭐 나쁘지 않아... 더보기
송백경 - 드라마틱 화보 요즘 뭐 하나... 더보기
[방콕] 수도 방콕의 대동맥, 차오프라야강 태국의 수도 방콕을 살짝 빗겨 관통하고 있는 차오프라야강은 방콕의 중요한 교통로로 이용되고 있으며, 또한 관광객의 발길이 계속이어지고 있는 명소이기도 하다. 왕국 관람을 마치고 '김완선' 왕궁 가이드의 안내로 도보로 차오프라야강의 선착장에 갔다. 차오프라야강의 긴꼬리보트. 멀리 새벽사원이 보인다. 이 긴꼬리 보트는 차오프라야강을 수시로 왔다갔다하고 있다. 강에 인접해 있는 한 아름다운 건물. 무슨 건물인지는 모르겠다. 우리 일행이 탈 유람선. 때론 빠르게 때론 천천히 가면서 주변의 경치를 관람할 수 있게 한다. 우리의 왕궁 가이드 '김완선'씨. 왕궁과 함께 차오프라야강을 안내했다. 선글래스가 잘 어울려요~. 차오프라야강에서 본 새벽사원(와트 아룬). 마침 공사중이라 올라갈 수는 없다고 했다. 직접 가보지.. 더보기
오지호 - 드라마틱 화보 내가 생각해도 미끈하게는 생겼다... 더보기
강사부 홍소 우육면 - 중국라면 끓여먹기 요즘 올리고 있는 [북경미식여행]시 사가지고 온 중국라면, 강사부 홍소 우육면. 그러니깐 우리말로 '강선생 소고기면 매운맛' 정도 될까? 우선 봉지는 붉그죽죽한 것이 화끈 달아오른다. 날도 더운데... 물론 봉지의 조리예처럼 고기가 저렇게 들어있지는 않을 것이다. 뒷면. 무슨 말인지 모르겠다. 가능한 한 명시된 조리방법에 의해 끓여서 먹어보려고 했으나... 우리 라면 처럼 조리방법같은 것은 기재된 바가 없다. 그냥 끓이기로 하고... 물을 대충 올려놓고 봉지를 뜯어보니 스프가 세개 나온다. 뭐라 불러야할지 모르는 스프 한 개, 야채스프 한 개, 분말스프 한 개. 분말과 야채야 많이 보아왔으니깐... 정체모를 고형스프를 자세히 보았다. 두 가지 색으로 나뉘어진 것이 보기엔 그다지 좋아보이지는 않지만... .. 더보기
고은아와 미키유천 무슨 교복 광고인가보다... 근데 광고사진도 참 허술하게 찍는구나... 하긴 뭐 포토샵이 있으니... 더보기